대한민국, ‘볼보트럭 아시아/유럽통합 연비왕대회’ 우승

Korea triumphs in Asia-Nordic Fuelwatch and Super Eco Driver Challenge

- 한국 대표 김도균 씨, 스웨덴 고텐버그에서 유럽 연비왕 누르고 최종 우승


지난 10월 8일 볼보의 고향인 스웨덴 고텐버그에서 개최된 ‘볼보트럭 아시아/유럽통합 연비왕대회’에서 한국 대표로 참가한 2009년도 연비왕 김도균씨가 아시아 지역 챔피언에 이어 아시아/ 유럽통합 결승에서도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처음 실시한 ‘볼보트럭 아시아/유럽통합 연비왕대회’는 아시아 및 유럽 국가에서 선발된 각 국의 연비왕 선발대회 우승자들이 참가하여 최고의 승자를 가리는 행사이다.

최종 결선에서 한국대표 연비왕 김도균씨는 북유럽 슈퍼 에코 운전자 대회(Nordic Super Eco Driver competition)의 우승자인 노르웨이의 비거란드 라슨 (Vigeland Larsen)을 누르고 볼보트럭 아시아/유럽 통합 연비왕대회 챔피언으로 우승했다. 최종 결선은 총 길이 13.6m, 총 중량40톤(트레일러포함)에 이르는 볼보 FH 460 트랙터(Euro 5)를 사용하여 실제상황처럼 주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아시아-유럽 최종 결선에 앞서 한국, 중국, 말레이시아, 태국에서 선발된 1,500 명의 각 국 대표 운전자들이 참가한 아시아 지역 예선에서 각 나라별 우승자를 선발하였고, 이 들 총 4명의 대표 연비왕 들이 스웨덴 고텐버그에 모여 아시아 지역 결승전을 치렀다.

아시아/유럽통합 연비왕대회 결선에서 우승을 차지한 김도균씨는 “이번 우승의 비밀은 많은 연습이다. 평소 급가속, 급정거를 삼가 하고 정속주행을 유지하는 등 올바른 운전습관을 유지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 고 우승 소감을 전하며, “볼보트럭의 연비왕 선발대회를 통해 사업 수익성이 높아졌음은 물론 환경 보호에도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볼보트럭은 연비향상 프로그램을 통해 친환경 운전, 연비 효율의 중요성을 불러일으키고 연비 향상을 위한 효과적인 운전습관 등 유익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수익성 향상에 이바지 해왔다. 특히, 볼보트럭 연비왕 선발대회는 2007년 볼보트럭코리아가 전 세계 볼보트럭의 오퍼레이션 중 최초로 실시한 행사로, 고유가 시대에 효율적인 운전 습관 및 환경 친화적인 운전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한 대표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자리잡았다. 

볼보트럭코리아의 성공적인 사례는 볼보트럭의 아시아 다른 지역은 물론 스웨덴을 포함한 유럽 여러 나라에도 전파되어 각 국에서 한국의 연비왕 선발대회를 벤치마크하게 되었다. 이에 따라 올해에는 아시아 및 유럽 국가에서 선발된 각 국 연비왕 선발대회 우승자들이 모여 최고의 연비왕을 가리는 볼보트럭 아시아/유럽통합 연비왕대회’를 볼보트럭 본사 소재 스웨덴 고텐버그에서 개최하게 되었으며, 그 중 한국 대표로 참가한 김도균 고객이 최종 우승을 차지하여 그 의미가 더욱 컸다.

볼보트럭은 향후 연비왕 선발대회를 볼보트럭이 진출해 있는 전 세계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 발전 시켜 글로벌대회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