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FM

뛰어난 핸들링과 조작 경제성을 지닌 다목적 전문 트럭

4×2, 6×2, 6×4, 8×2 또는 8×4

D11C (450마력)
D13C (500마력) p>

"친근하고, 안전하고, 일도 잘 하는 트럭입니다"

볼보 디자인 스튜디오에 도착하자 볼보 트럭의 외관 디자이너 조나스 샌드스트롬이 반갑게 맞아줍니다. "오늘 참 기분이 좋네요. 그는 신형 볼보 FM 옆에 자랑스럽게 서서 "세상에서 가장 친근한 모습의 트럭을 바라보고 있는데 기분이 좋은 것은 당연하죠."라고 말합니다.

볼보 디자인 스튜디오에 도착하자 볼보 트럭의 외관 디자이너 조나스 샌드스트롬이 반갑게 맞아줍니다. "오늘 참 기분이 좋네요. 그는 신형 볼보 FM 옆에 자랑스럽게 서서 "세상에서 가장 친근한 모습의 트럭을 바라보고 있는데 기분이 좋은 것은 당연하죠."라고 말합니다.

운전자 입장에서는, 오랫동안 운전할 수 있게 되는 겁니다.

조나스 샌드스트롬"볼보 FM은 도시 환경에서 운행하도록 제작되었습니다." 조나스 샌드스트롬이 말합니다. "이것은 다니는 경로나 들르는 곳이 일정하다는 뜻이죠. 이 차량은 어디를 운행하든 일상 생활의 일부가 되는 겁니다. 그래서 여기에 맞추기 위한 외관으로 제작했습니다. 지상고가 낮고 전체적으로 앞유리 라인이 내려와 있는 인상을 줍니다. 저희는 보행자, 자전거 탄 사람 그리고 도로 상의 트럭을 보고 위협감을 느끼는 사람들과 운전자가 시각적으로 서로 인식할 수 있게 하려고 노력합니다. 신형 볼보 FM의 경우에는 사람들이 운전자와 서로 마주 볼 수 있습니다."

같으면서도 다른 디자인

이미 완성되어 있는 모델을 가지고 작업하려면 애로 사항이 많습니다. 완전히 새로운 무언가를 만들어내지 않으면서 얼마나 큰 변화를 일으킬 수 있을까? 이 질문에 대답하기 전 조나스는 잠시 생각에 잠겼습니다. "매우 성공적인 디자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신형 볼보 FM의 특징을 나머지 계열 제품군 생산에도 도입했거든요. 예를 들어 신형 볼보 FH처럼 확연히 구분되는 헤드라이트가 적용됐죠. 하지만 헤드라이트이전 모델에서 인기가 있었던 특징들은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친근하면서도 절제된 개성에 더 많은 가능성이 담겨 있습니다."라고 그는 설명합니다.

본질을 꿰뚫는다

볼보 FM은 대단히 유연한 트럭입니다. 조나스 샌드스트롬은 볼보 FM이 최적으로 설계되었다고 말합니다. "둥근 코너는 볼보 FM의 효율성과 주행성을 표현합니다. 일체형 강철 프론트 리드는 미적으로도 아름다울 뿐 아니라 공기역학적으로도 우수합니다. 친근하며, 안전하고, 일도 잘 하는 트럭입니다."

캡 외관 자세히 보기



* 상기정보는 실제 국내 판매 차량과 상이할 수 있습니다.
1
디자인